이명박 대통령님이 미국을 방문하시나보다.
방미 전에 선물 보따리를 풀 가능성이 있다는 기사가 났길래 먼 보따린가.. 해 봤더니
쓰레기 같은 미국 소 보따리다. -.-;;

우연찮게도 마침 요새 읽고 있는 책이 제레미 레프킨"육식의 종말"인데,
거기 보면 정말 쓰레기 같은 미국 쇠고기의 현실이 적나라하게 까발려진다.
쓰레기 같은 쇠고기의 상태 뿐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쇠고기 산업이 끼쳐왔던,
그리고 현재도 열심히 끼치고 있는 해악에 대해서도 아주 자세하게 소개되어 있다. (특히 미국!)
물론 어디까지가 사실인지 또 정치적인 면이나 경제적인 면에 있어 어디까지 받아들여야 하는지에 대해서는 고려의 여지가 있겠지만, 적어도 한때 주 5일 삼겹살을 먹어댈 정도로 꼬기 완전 좋아라.. 했던 나 조차도
'소고기 금육!'을 선포하게 만들 만큼 아주 아주 강력하다.

맛있는 불고기는 어떡하지. 아.. 나 왕 좋아하는 엄마가 해준 장조림은 어떡하나!  한우는 그래도 가끔 어떻게 안되겠니.. ☞.☜  하는 살짝 비굴한 슬픔과 알 수 없는 아쉬움이 한켠 남아 있긴 하지만
적어도 확실한건 '미국 소'만큼은 절대 먹고 싶지 않다는 것.. 
(물론 나의 소고기 안 먹기 선포는 미국 소에 국한하지 않는다.)

대통령이면 이 책을 포함해서 여러면에 있어 다양한 정보뿐 아니라 균형 잘 잡힌 시각의 정보도 정말 정말 많이 접할 것 같은데 그런 모든 사실을 종합해 보았을 때 미국 소의 모든 연령과 모든 부위에 대한 제재를 풀어
국민들에게 먹이는게 좋겠다.는 결론을 낸 것일까....
아.. 역시 내게 세상은 너무 어렵다.

ps. 엊그제 회사에서 웍샵을 갔는데 저녁 메뉴가 소갈비와 등심이었다. ㅠ.ㅠ
신고
Posted by naebido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김계 2008.04.15 03: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우 야~~~난 어떻하라구 그러는고냐?
    저번에 켈리포냐서 병든 소 학대하면서 마구잡이 행패를 범한 거짓 검사원들 유투브 봤어? 나 그거보구 한 한달정도 풀만 먹구 살다가 지금은 또 언제 그랬냐는 듯이 슬슬 갈비사다 꿔먹쟎니....갈비는 역시 LA갈비지 하면서말야...
    나이들면서 식생활은 좀 조심해야겠구나 싶다.
    울 아바지도 오늘 동맥경화땜에 살짝 심근경색이 오셔서 수술하신단다...울 아바지도 삼겹살 꽤나 좋아하셨는데....여기 오셨을때 싸니까 고기나 실컷드시라고 했던 내가 오늘 무지 싫어진다...어쩌다 효도 하려든게 더큰 불효를 낳은거냐고........

  2. 바위처럼 2008.04.15 11: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골 출신이라서 저도 소고기를 환장할 정도로 좋아하지만 이번 문제는 심히 우려가 많네요
    아직도 시골에서 농사짓는 친구들이 저번에 내려갔을때 농촌진흥청도 없어진다며 울분을
    토해내는데 너무 안쓰러운 생각이 들었습니다.
    윗글에 내비도님 표현처럼 제게도 세상은 너무도 어렵네요..

  3. 손짓몸짓 2008.04.15 15: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간만에 방문한 내비도의 홈피....

  4. 윤재찬 2008.04.16 22: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쇠고기는 전혀 안 끌리던데요. 닭고기 최고. +_+

    (랜덤 타고 왔습니다. ㅋㅋ)

  5. naebido 2008.04.17 03: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To. 김계 : 음.. LA갈비.. 맛있긴 해. 그치? ^^;;
    To. 바위처럼 : 아.. FTA 때문에 농촌은 또 걱정이 많겠네요. ㅜ.ㅜ
    To. 손짓몸짓 : 우아. 살아계셨군요. 당산 잔차 번개 조만간. 호르갈리오 님과 함께.
    To. 윤재찬 : ㅎㅎ 저도 닭 무지 좋아해요. 들러주셔서 감사. 반갑습니다.

  6. 2008.04.29 02: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니덕에 쇠고기 뽀지게 드셨다. 쌩유~ ㅋㅋ

  7. naebido 2008.04.29 09: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 잊지말아줘. 그거 횡성 한우였다는거. '최고급화 한우' 시절이 오면 낭 눈물 흘릴 횡성한우라는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