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예술의혼을 가진 사람들.
창작의 재능을 가진 사람들은 언제나 영원한 나의 동경이다.
이적 콘서트를 보고 왔다.

패닉시절 '달팽이' 부를때는 성량은 참 풍부하지만 음정이 불안정하다 생각했었다.
그래도 워낙 특색있는 음성과 음악성을 좋아했었는데,
연습을 많이 한 걸까. 노래를 그렇게 잘 할 줄은 정말 몰랐다.

게다가 완전 모르는 요새 노래들도 직접 들으니 훌륭하더라.
Jazz에도 정말 잘 어울리는 보컬이라는 생각.
암튼 이적도 my man list 와 더불어 질투 대상에 당첨. ^^;


0123


'일상  > 감상 - 영화 공연 전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영화] 너는 내 운명  (0) 2005.09.21
[영화] 21그램  (0) 2005.08.11
[영화] 오션스 일레븐  (0) 2005.07.29
[음악] 아.. 푹 빠져버림 - Joss Stone  (0) 2005.07.08
[영화] 간만에 영화 - mrs & mr Smith / 분홍신  (0) 2005.07.04
[영화대본] 홀리데이  (0) 2005.04.16
[영화] 달콤한인생  (0) 2005.04.11
[영화] 밀리언달러 베이비  (0) 2005.03.28
[영화] 마파도  (0) 2005.03.27
[영화] 나인야드2  (0) 2005.03.09
[공연] 이적 - 적군의방  (0) 2005.02.20
Posted by naebido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