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유랑의 삶/유럽

[독일-프라이부르크] 비 좀 안오면 안되겠니

naebido 2008. 9. 14. 01:16
독일, Freibrug에 무사히 잘 왔습니다.
9/11 밤 10시 15분에 이곳 기차역에 도착했어요.
어제는 비가 추적 추적내리더니 오늘은 아주 장마비가 따로 없습니다.
가져온 옷이 넘 무색하리만치 춥구요.

작렬하는 태양의 나라 스페인에 가서도 해는 커녕 내리 비만 맞고 왔다는거 아닙니까.
아.. 이거 이거 아주 안좋습니다.
음 그러고 보니 맨 처음 유럽 방문지였던 런던에서도 추적 추적 비를 맞았군요. -.-a

암튼 오늘, 그래도 뭔가 아쉬운 맘에 기차를 타고 한 40분거리에 있는 오펜부르크라는 델 다녀왔어요.
옷이 살짝 에러다 싶었는데.. 숙소 들어와서 따뜻한 침대에서 이불을 좀 돌돌 말고 있으려니
감기 기운이 살짝 느껴지네요.

맛난 저녁 먹고 기운내야겠습니다.
내일은 제발 비가 멈추길... ㅠ.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첫번째 사진은 어제, 프라이부르크 시내모습
두번째는 오늘 오펜부르크 가는 길
세번째는 오펜부르크의 시장